휴런, 獨 프라운호퍼 MEVIS 연구소와 진단 솔루션 개발 협약

Writer 관리자

Date 21-10-21 15:28

Read 706

휴런은 독일 프라운호퍼 MEVIS 연구소와 뇌신경 분야 분석 및 진단 솔루션의 공동개발, 기술정보 교류 등을 위한 업무협약(MoU)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.


프라운호퍼는 막스플랑크와 함께 독일을 대표하는 연구기관 중 하나다. 독일 전역에 2만9000명의 직원 및 75개 연구소를 보유한 유럽 최대의 응용과학 연구기관이란 설명이다. MEVIS 연구소는 세계적 수준의 영상의학 및 인공지능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.


협약을 통해 휴런은 본격적인 유럽 진출의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고 했다. 휴런은 지난 5월 파킨슨, 치매, 뇌졸중 분석 및 진단 소프트웨어의 유럽 인증을 확보했다. 이어 글로벌 수준의 연구기관과 협약을 체결함으로써 인지도와 신뢰도를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
11fed754e3de34cd773a1c9bcbcf5341_1655358947_5876.png
 


출처:한경바이오인사이트 (https://www.hankyung.com/it/article/202110213669i)